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도심을 흐르는 물길 산책로 '베르네천'

기사승인 2019.09.18  12:10:36

공유
default_news_ad1

- 부천시, 2023년까지 베르네천 복개구간 철거 후 생태하천으로 복원

[부천신문] 부천시는 2023년까지 베르네천의 복개구간을 생태하천으로 복원하여 쾌적하고 활력있는 수변 공간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총 연장 5.74km의 베르네천은 여월천에 합류하여 굴포천으로 방류되는 소하천으로, 지난 2월 환경부의 제8차 통합·집중형 오염지류 개선사업 대상지로 채택되었다.

▲ 베르네천 생태하천복원 위치도

지난 8월 말 경기도(수자원본부)에서 개최한 2020년도 생태하천복원사업 선정위원회 심의결과 최종 생태하천복원사업 1순위로 대상지로 선정되었다.

이에 따라 시는 베르네천의 2.19km에 달하는 복개구간 중 덕산초등학교부터 오정어울마당까지 0.5km의 복개구간을 생태하천으로 복원할 계획이며 2020년 기본 실시설계용역을 실시하여 2023년 복원완료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한다.

하천유지용수는 기존 남부수자원생태공원의 하수처리수를 활용하여 공급하고, 부족하면 여월천의 유지용수를 추가 확보할 방침이다.

▲ 베르네천 생태하천복원 대상 위치

시는 베르네천 생태하천복원으로 기존 노후한 복개 구조물로 인한 오수유입에 따른 악취와 수질오염이 대폭 개선되어 방류 하천인 굴포천의 수질도 좋아질 것으로 전망했다.

또한, 베르네천 생태하천복원 사업구간 주변은 오정군부대 이전 도시재생사업, 원종 공공주택지구, 오정대공원 조성사업, 3기 신도시인 대장 공공주택지구 개발사업 등이 진행 중으로 원도심 개발에도 활력을 불어 넣을 예정이다.

한편, 2020년도 중앙정부 권한의 지방이양 확대에 따라 생태하천 복원사업이 국고보조에서 도비지원사업으로 변경됐다. 

김종미 기자 jong8801@gmail.com

<저작권자 © 부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지면보기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