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고리울청춘농장에서 다시 시작!

기사승인 2019.12.06  13:01:32

공유
default_news_ad1

- 도시농업 활성화ㆍ노인일자리 창출 ‘청춘 버섯 농장’ 방문 격려

[부천신문] 부천시가 고강동으로 이전해 새롭게 운영을 시작한 고리울청춘농장(운영 이석철, 舊 여월청춘농장)에서 지난 5일 개최한 현장방문 행사에 장덕천 시장과 부천시의회 의원들이 방문해 노인일자리 참여 어르신과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 장덕천 시장이 고리울청춘농장에서 버섯 수확 체험을 하고 있다.

부천시는 여월농업공원 운영 폐쇄에 따라 지난 7월 공원 내 위치했던 여월청춘농장을 고강동으로 이전하는 공사를 착수해 지난 9월 완료했다. 705㎡ 부지에 버섯재배사 3개동, 작업장 1개동, 체험장 1개동을 갖추고, 고리울청춘농장으로 명칭을 변경하여 10월 21일부터 민간위탁 운영에 들어갔다. 

고리울청춘농장에서도 버섯 재배를 통한 도시농업과 노인일자리 창출은 계속된다. 지난 11월 노인일자리 참여 어르신 20명이 버섯 배지를 입식했으며 현장방문 당일에는 참석자들과 함께 버섯 수확 체험을 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 고리울청춘농장 버섯 재배 전경

사회적협동조합 필그린 이석철 대표는 “앞으로 표고버섯 재배능력을 높이고 가공품을 개발하여 수익률을 높여 현재 20명의 어르신 일자리를 30명까지 확대하고, 내년에는 버섯 수확 체험 및 부산물을 활용한 곤충체험 프로그램을 추가로 운영하여 다수의 부천시민이 고리울청춘농장을 활용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장덕천 시장은 “고리울청춘농장을 기점으로 다양한 도시농업 관련 사업을 통해 어르신을 위해 더 많은 일자리를 창출해 어르신이 건강하고 안정적인 노년을 보내실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미경 기자 kimk1127@nate.com

<저작권자 © 부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지면보기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